2009. 4. 10. 17:33
        흑백으로 보는 일본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( 08.05.03-05 )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약간 흐린 날의 공사 중인 도쿄역 / 뒷배경의 현대식 건물과 옛스러운 도쿄역의 대비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시부야 가무쿠라에서 라멘 / 살짝 느끼하면서도 살아있는 육수의 맛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 아사쿠사에서 바라본 아사히 본사 / 맥주거품에서 본 딴 건물 모양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우에노 공원 / 녹음 짙은 공원과 대조적으로 약간 쓸쓸해 보이는 연못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우에노 공원 / 손님을 기다리시는 주인 아저씨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아사쿠사 / 나카미세를 걸으며 아기자기한 물건들에 넋을 잃다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아사쿠사 / 근처 오코노미야끼 가게에서 오코노미야끼를 마시다 ^^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신주쿠역 / 어마어마한 인원이 사용하는 도쿄 최대 역 신주쿠, 사람 사는 냄새가 난다


         아사쿠사 / 센소지 앞. 엄청난 관광객이 몰려드는 곳. 가보니깐 왜 이렇게 많이 오는지 알겠다.^^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도쿄도청 / 무료 관람 전망대에서 바라본 도쿄. 독특한 건축물들이 멋지다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오모테산도힐즈 / 명품 거리 오모테산도힐즈. 내부구조가 굉장하다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도쿄역 앞 횡단보도 / 니쥬바시에서 도쿄역으로 돌아오는 길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시부야 / 그 유명한 장소 이곳에 서서 하늘을 바라보다


         도쿄도청 / 전망대에서 바라본 또 다른 건물들. 날씨가 좋으면 저 멀리 후지산도 보인다는데 ㅠ.ㅠ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도쿄도청 / 올려다보다. 빌딩 구조가 멋지다! 도청!!! 게다가 공짜 전망대라니!!!ㅋ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도쿄타워 / 근데 남산타워가 100배 좋드라!! ^^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신주쿠 / 12시가 넘은 시간에도 대낮처럼 밝은 이 곳. 젊음의 거리






Posted by 아이스티를 즐기는 여자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Qeem 2009.04.11 17:45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일본은 비록 3번 밖에 가보지 못했지만 말이죠..왠지 정이 가고 상당히 매력적인 나라라고 생각합니다. 웃긴게 3번의 경험 중 한번은 세계최고의 도시에서, 한 번은 일본에 가장 유래깊은 도시에서, 한 번은 일본에서 아주 작지만 황홀한 풍경이 있는 곳에서 있었는데 그 모든 곳이 저에겐 상당히 정감가고 기분 좋은 추억들을 만들어주었죠.
    신주쿠의 트로피컬 네온사이이 다시금 보고 싶은 날이네요~

  2. Qeem 2009.04.12 00:20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교토는 잃어버린 인간미를 찾기 위해서 좋은 곳이고
    유후인은 나에게 여유를 한 켠 내어주고 위해 좋은 곳이죠.
    굳이 추천을 하라면 이 두 개의 도시를 고이 접어 선물하고 싶네요 ^^

  3. 베쯔니 2009.04.13 02:08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흑백으로 보니까 또 느낌이 다르네요~