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09. 6. 11. 14:45
온몸운동 이 땡긴다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photo from "배경화면 천국 시즌2"


요즘들어 배드민턴이 하고 싶어진다.
어렸을 적에 가족들과 많이 쳤던 배드민턴.

요즘 처럼 날씨 좋은 날엔, 밖에서 운동을 하고 싶어지는데...
민첩성이 요구되는 스피디한 배드민턴이 딱! 인 것 같다.

(베이징 올림픽 배드민턴 덕분에 배드민턴 선수 이용대가 완전 떴다.^^
훈남이니깐~~~ㅋㅋ
운동 잘하니깐~~~ㅋㅋ)

배드민턴은 보통 내가 할 땐 휙휙 날아다니지 않고 거의 제자리에 서서 양 옆으로만
왔다리갔다리 하는 수준인데,

선수들 경기를 보면 정말 민첩하게 날아다니며 공을 막아낸다.
정말 멋지다!!!

선수까지는 아니더라도, 흉내라도 내 가면서 운동을 해봐야겠다.
테니스를 해볼까, 배드민턴을 해볼까 고민을 하다가 내린 결론.

그래.
...
이다!!!


In these days, I'm really eager to play badminton!
Actually I love sports. I think I enjoyed any sports since I was an athlete in elementary school.
Because my daddy loved running and climbing, my family used to run every morning and climb the mountain on sundays when I was young. Nowadays my daddy does marathon every saturday. I respect him, especially his endurance and enenthusiasm for sports.

Now, I need to do some sports. Sometimes I do climbing on weekend, but It's not that enough.
From now on, It's Badminton!

It needs speed and quickness. It's soooooooooo coooooooooool!!! I LIKE THAT!!





Posted by 아이스티를 즐기는 여자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jingoris 2009.06.11 18:57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Aside from volleyball, I like badminton too. :}